UPDATED. 2024-07-18 11:03 (목)
“스마트 건설의 답을 스타트업에서” 서울산업진흥원X현대건설, 오픈 이노베이션 진행
“스마트 건설의 답을 스타트업에서” 서울산업진흥원X현대건설, 오픈 이노베이션 진행
  • 박진우 기자
  • 승인 2022.12.07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 건설∙안전분야 등 유망 기술 분야 혁신 스타트업 7개사 선발
사업화 지원금, 사무공간, ESG 컨설팅 등 맞춤형 지원
대기업 공동 상품 개발부터 기술 협력까지 “혁신 스타트업의 성장 발판 될 것”
사진=현대건설
사진=현대건설

[한국M&A경제] 중소기업 지원기관 서울산업진흥원(SBA, 대표 김현우)은 현대건설(대표 윤영준)과 손잡고 ‘2022 현대건설 x Seoul Startup Open Innovation’ 프로그램에서 혁신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 7개 사를 모집했다고 7일 밝혔다. 

‘2022 현대건설 x Seoul Startup Open Innovation’은 혁신기술과 아이디어를 가진 스타트업을 발굴해 현대건설과의 협업, 기술 실증 기회 제공하고 현대건설과 스타트업 간 파트너십 구축으로 건설업 내 스타트업과 동반성장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오픈 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 프로그램이다. 양사는 지난 9월 16일부터 10월 7일까지 3주간 모집했다. 

올해 프로그램의 모집 분야는 ▲스마트 건설기술 ▲스마트 안전 ▲ICT 융∙복합 ▲신사업 ▲현업 Needs 해결 ▲기타 등 총 6가지다. 현대건설 내부 공모를 포함하여 총 126개 사가 지원했다. 

그 중 스마트 건설기술 분야 2개 사, 스마트 안전 분야 1개 사, ICT 융복합 분야 1개 사, 신사업 분야 1개 사 등 총 7개 스타트업이 최종 선발됐다. 

산발된 7개의 스타트업은 AI 영상분석 솔루션, 분광학 기술 기반 공간 분석 센선, 실시간 위치인식 솔루션, 3D 메타버스 플랫폼, 이산화탄소 자원화 시스템, AI기반 스마트팜 솔루션, 지향성 음파 기술 등 4차산업 혁신 기술∙서비스를 보유한 기업이다. 

현대건설이 직접 선발한 7개 사는 내년 1월부터 현대건설 현업부서와 함께 약 4개월 간의 PoC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진행하고 현업 적용 및 신기술∙신상품 개발 등의 기회를 제공받게 된다. 

서울산업진흥원은 선정기업에 대해 ▲PoC, Pilot, BMT 등 사업화 지원 ▲서울창업허브 ‘오픈 이노베이션 협력존’ 공간지원 ▲글로벌 진출 지원금, ▲PR 지원 ▲ESG 컨설팅 등 맞춤형 후속 지원을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서울산업진흥원은 유망 스타트업의 스케일업을 위해 오비맥주,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콘티넨탈 코리아, S-Oil 등 글로벌 대기업과 협력해 우수 스타트업을 선발∙매칭하는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김종우 서울산업진흥원 창업본부장은 “대기업과 협업을 통해 혁신적인 기술을 보유한 기업을 발굴하고 서울시 창업생태계 발전을 위해 대중견기업 협력 체계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한국M&A경제=박진우 기자] pjw@kmna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