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1 10:36 (금)
하이어엑스, 오프라인 매장 업무 관리 플랫폼 ‘워키도키’ 일본 출시
하이어엑스, 오프라인 매장 업무 관리 플랫폼 ‘워키도키’ 일본 출시
  • 이용준 기자
  • 승인 2023.09.14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 업무 관리 서비스 워키도키∙∙∙다양한 분야에서 이용
현지 시장 조사 및 사업성 검토 후 일본 시장 진출 계획
점포 관리 서비스 우선 제공∙∙∙추후 채용 서비스로 확장 예정
(사진=)
사진=하이어엑스

[한국M&A경제] 하이어엑스(대표 권민재)는 오프라인 매장 업무 관리 플랫폼 ‘워키도키’를 일본에 출시하고 사업 확대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워키도키는 모바일 앱을 통해 오프라인 매장에서의 정확한 의사소통과 피드백이 가능하게 하는 비대면 업무 관리 서비스다. 초기에는 편의점과 음식점에서 주로 사용되다 최근에는 스타벅스 드라이브스루(DT) 및 올리브영 매장 미화 관리, 아쿠아리움 등 다양한 분야로 확장되고 있다. 

하이어엑스는 현지 시장 조사와 사업성을 검토한 뒤 일본 시장 진출 결정을 내렸다. 일본어 버전을 먼저 출시한 후 영어 버전도 개발해 다양한 국적의 사장님과 근무자가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국내 워키도키에는 구인∙구직 기능이 있으며, 근무자 본인이 수행한 업무 이력으로 제작된 포트폴리오를 제공하고 있다. 일본 서비스는 우선적으로 점포 관리에 집중하고 인지도를 높인 뒤 채용 서비스로 확장해 나아갈 계획이다. 

현재 일본에서 세 번째로 큰 배달 업체 ‘메뉴’(Menu)의 투자사 ‘리즌 홀딩스’(Reazon Holdings)에서 워키도키에 관심을 보이는 상황이다. 이에 메뉴에 입점한 외식 매장에서 워키도키를 도입하는 것에 대해 논의가 진행 중이다. 

하이어엑스는 워키도키 서비스뿐만 아니라 무인 매장 관리 서비스 ‘브라우니’의 일본 시장 진출도 고려하고 있다. 브라우니는 무인 매장 관리 서비스로 업종별 표준화된 정기 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하이어엑스 측은 “해당 서비스들이 코로나19와 함께 무인 매장이 확대되면서 더 많은 관심을 받고 있으며, 계속해서 서비스 확장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하이어엑스 권민재 대표는 “과거 ‘워키도키’ 앱에 대해 일본 현지 사장님들로부터 연락받았다”며 “일본에서는 이런 업무를 주로 수기로 작성하거나 ‘라인’ 메신저를 통해 처리하고 있었기에 앱을 활용한 업무관리가 필요하다는 니즈를 확인했다”고 말했다. 

이어 “일본 시장에 없던 서비스를 제공해 빠른 선점 효과로 매출을 극대화할 것”이라며 “한국뿐만 아니라 일본에서도 점포 운영자들에게 필수 서비스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하이어엑스는 지난 5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신한퓨쳐스랩 재팬이 주관한 ‘민관협력 스타트업 일본 진출 & 스케일업 지원사업’ 선정돼 일본 진출에 필요한 지원을 받고 있다. 

[한국M&A경제=이용준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