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9 10:25 (목)
제이앤피메디, KIMCo와 MOU 체결∙∙∙ 글로벌 신약 R&D 플랫폼 개발
제이앤피메디, KIMCo와 MOU 체결∙∙∙ 글로벌 신약 R&D 플랫폼 개발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4.02.02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약∙바이오업계 경쟁력↑
제이앤피메디와 재단법인 한국혁신의약품컨소시움이 국내 제약∙바이오업계의 글로벌 신약 연구개발 플랫폼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이앤피메디)
제이앤피메디와 재단법인 한국혁신의약품컨소시움이 국내 제약∙바이오업계의 글로벌 신약 연구개발 플랫폼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이앤피메디)

[한국M&A경제] 의료 데이터 플랫폼 기업 제이앤피메디(JNPMEDI, 대표 정권호)는 재단법인 한국혁신의약품컨소시움(대표 허경화, 이하 KIMCo)은 국내 제약∙바이오업계의 글로벌 신약 연구개발(R&D) 플랫폼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앞서 지난 1일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노연홍, 이하 KPBMA)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는 제이앤피메디의 정권호 대표, KPBMA 노연홍 회장과 KIMCo 허경화 대표를 비롯한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KIMCo와 제이엔피메디는 제약∙바이오 기업의 라이선스 계약 및 인수합병(M&A)에 필요한 ▲가상데이터룸(Virtual Data Room, VDR) 구축 ▲벨류에이션(기술가치평가) ▲네트워크 연계 및 투자 유치 시스템 구축을 협력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제이엔피메디는 임상시험 및 신약 개발 컨설팅 경험과 IT 기술력을, KIMCo는 성공적인 투자 및 라이선싱 인∙아웃 노하우와 이사사의 제약바이오 네트워크를 적극 가용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에서 제이앤피메디가 구축하는 VDR은 기밀성이 높은 정보를 안전하게 공유하고 관리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기업 간의 라이선싱 인∙아웃, M&A 등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한다. 

특히 제약∙바이오산업에서 신약 개발에 필요한 데이터, 연구결과, 임상시험 정보 등을 안전하게 공유함으로써 효율적인 협력을 가능하게 하고 개발 속도를 높이는 핵심 도구로 사용될 예정이다. 나아가서는 제약 기술수출 및 라이선싱 인∙아웃에 요구되는 전방위 컨설팅으로 제약∙바이오 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도울 것이라는 전망이다. 

정권호 제이앤피메디 대표는 “제약∙바이오산업에서 라이선스 계약은 장기간 막대한 자금이 투입되고 투자회수 기간이 긴 신약 개발의 단점을 보완할 수 있는 역할을 한다”며 “국내 바이오벤처의 경우 파이프라인의 가치가 두드러지는 단계에서의 기술이전을 통해 수익 모델을 확보하고 이후 R&D에 집중할 수 있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제이앤피메디는 KIMCo와 공동 개발하는 플랫폼을 통해 제약∙바이오사의 국내∙외 라이선스 인·아웃 및 제휴 파트너 확보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허경화 KIMCo 대표는 “제약∙바이오산업에서의 신약개발 과정에서는 신규 투자, 라이선싱, M&A와 같은 다양한 형태에서의 기업실사(Due Diligence, DD)가 필수”라며 “이를 위한 VDR의 구축과 기술가치평가는 중요한 단계”라고 강조했다. 이어 “KIMCo는 이번 협약을 통해 글로벌신약 개발을 위한 효율적이고 혁신적인 협력 플랫폼을 구축해 국내 제약∙바이오산업의 경쟁력을 한 단계 높여가겠다”고 전했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kny@kmna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