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4 10:58 (금)
AJ네트웍스, 보통주 53억 원 규모 자사주 전량 소각 결정∙∙∙주주가치 제고
AJ네트웍스, 보통주 53억 원 규모 자사주 전량 소각 결정∙∙∙주주가치 제고
  • 박진우 기자
  • 승인 2023.08.28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가 안정, 주주가치 제고 위해 노력 예정”

[한국M&A경제] AJ네트웍스(대표 손삼달)가 지난 25일 이사회를 개최해 자기주식 소각을 결정했다고 28일 밝혔다. 

AJ네트웍스는 기존 보유한 자기주식 156만 9.536주 전량(보통주 약 53억원 규모)을 이달 내 소각하기로 했다. 

앞서 AJ네트웍스는 2000년 1월부터 2021년 2월에 이르기까지 신탁계약 등을 통해 자사주 205만 4,479주를 매입했다. 이번 소각 물량은 올해 5월 직원 상여금 지급을 위해 사용된 48만 4,943주를 제외한 잔여 물량이다. 

AJ네트웍스 측은 “이번 자사주 소각 결정은 상장 이후 처음으로 총 발행주식수의 3.4%에 해당하는 물량”이라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주가 안정 및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국M&A경제=박진우 기자] pjw@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