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1 10:36 (금)
DIY 맞춤형 화장품 유니자르, 시드투자 유치
DIY 맞춤형 화장품 유니자르, 시드투자 유치
  • 염현주 기자
  • 승인 2021.04.13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만의 맞춤 화장품’ 만드는 뷰티 스타트업
“DIY 뷰티 시장 전망 밝아”∙∙∙K뷰티 이끌 맞춤 화장품으로 성장 기대
(왼쪽부터)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배상승 공동대표, 유니자르 심필보 대표,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박제현 공동대표. (사진=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왼쪽부터)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배상승 공동대표, 유니자르 심필보 대표,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박제현 공동대표. (사진=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한국M&A경제] 스타트업 투자전문 엑셀러레이터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대표 박제현∙배상승)가 차세대 맞춤형(DIY) 화장품 스타트업 유니자르(UNIZAAR, 대표 심필보)에 시드투자를 했다고 13일 밝혔다.

유니자르는 고효능, 저자극, 저밀도 파우더 화장품을 생산하는 전문 제조기업이다. 1회용 파우더 화장품 브라이트닝99 파우더와 엘라스틴 저분자 콜라겐95 파우더 제품부터 다이어트 중인 여성들 피부에 필요한 5중 보습, 주름∙탄력, 항산화, 피부톤 개선에 최적화시킨 맞춤 화장품 D+크림 등을 주력 제품으로 내세우고 있다.

심필보 유니자르 대표는 “독자 생산 기술인 특허출원을 준비 중에 있는 ‘초소용량 분말 충진기 포장 설비’를 통해 직접 생산하고 있다”며 “제품에 인쇄된 QR코드와 유튜브를 연동해 맞춤 화장품에 대한 사용 및 활용 방법을 영상으로 쉽게 설명하고 원료의 함량 및 원산지 표기 등으로 소비자가 알아야 할 권리를 실천하는 기업”이라고 전했다.

유니자르는 DIY가구 브랜드 이케아처럼 화장품에서도 사용자가 원하는 효능의 제품을 쉽게 나만의 맞춤 화장품을 만들 수 있을까 하는 고민에서 출발한 뷰티 스타트업이다.

심 대표는 화장품 업계에서 다양한 브랜드 론칭 경험을 토대로 현장 전문성을 쌓아 제품 개발부터 마케팅, 국내 유통, 해외수출 등 전 과정을 실무적으로 컨트롤 할 수 있는 역량을 가진 인물이다. 브랜드 성공 경험으로 국내와 중국, 일본 등 해외 시장에서 판매전략과 유통채널에 대한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특히 아모레퍼시픽에서 20년 이상 연구개발 경력을 가진 CTO가 합류해 제품연구와 기술개발에 대한 총괄 자문을 지원하고 있다.

박제현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대표는 “소비자 스스로 원하는 제품을 만들어 사용하는 DIY 뷰티 시장의 전망이 밝다”며 “유니자르는 분말 화장품 제조기술을 보유하고 있어 관련 시장을 선점하고 새로운 K뷰티를 이끌어 나아갈 맞춤 화장품의 글로벌 대표기업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는 TS인베스트먼트의 자회사로 4차산업분야와 헬스케어 중심으로 업력 3년미만 스타트업에 대한 시드와 프리A 투자를 전문으로 하고 있다. 현재 AI(인공지능), 빅데이터, 헬스케어, 푸드테크, O2O 플랫폼 서비스를 중심으로 블루엠텍, 스파이더크래프트, 빈센, 피노맥스 등 30여개사 이상 스타트업에 투자 중이다.  

[한국M&A경제=염현주 기자] yhj@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