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2 11:04 (수)
마크앤컴퍼니, 김영덕 전 디캠프 대표 벤처파트너로 영입∙∙∙“데이터 기반 투자로 스타트업 성장 리드”
마크앤컴퍼니, 김영덕 전 디캠프 대표 벤처파트너로 영입∙∙∙“데이터 기반 투자로 스타트업 성장 리드”
  • 이용준 기자
  • 승인 2024.05.08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크앤컴퍼니, 스타트업 성장 분석 플랫폼 ‘혁신의숲’ 운영
김영덕 벤처파트너, 스타트업 전 영역 생태계 전문가
(사진=)
김영덕 전 디캠프 대표(사진=마크앤컴퍼니)

[한국M&A경제] 스타트업 성장 분석 플랫폼 ‘혁신의숲’을 운영 중인 데이터 기반 스타트업 투자사 마크앤컴퍼니(대표 홍경표)가 김영덕 전 디캠프 대표를 벤처파트너로 영입했다고 8일 밝혔다. 

김영덕 벤처파트너는 1999년 인터파크에 입사해 최고기술책임자(CTO), 최고마케팅책임자(CMO), 최고전략책임자(CSO)를 거쳤다. 재임 기간 중 사내 벤처로 시작한 G마켓을 공동 창업해 나스닥에 상장시킨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이후 롯데정보통신 정보기술연구소장과 롯데벤처스(옛 롯데액셀러레이터) 사업 총괄을 거쳐 디캠프의 수장으로 역임하며 스타트업, 대기업, 투자사, 지원기관을 모두 거친 스타트업 생태계 전문가다. 

김영덕 벤처파트너는 2020년 마크앤컴퍼니에 엔젤 투자를 하면서 인연을 맺었다. 스타트업 생태계 플랫폼으로 자리 잡고 있는 혁신의숲과 마크앤컴퍼니의 데이터 기반 투자, 대기업 오픈이노베이션 등 건강한 스타트업 생태계를 만들어가는 미션에 공감해 파트너로 활동하기로 했다. 

마크앤컴퍼니 홍경표 대표는 “김영덕 벤처파트너는 창업과 대기업, 투자사, 지원 기관 등 스타트업 생태계의 모든 영역을 경험한 스타트업 생태계 전문가”라며 “함께 혁신의숲을 스타트업 생태계를 혁신할 수 있는 데이터 플랫폼으로 성장시키고 특히 데이터 기반 투자를 통해 스타트업의 성장을 이끌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마크앤컴퍼니는 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스타트업에 투자하는 국내 유일의 데이터 기반 투자사다. 또 액셀러레이터로서 현대자동차그룹, 삼성증권, 농협, KT, 신한카드 등 대기업 사내벤처 및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을 통해 스타트업의 창업과 성장을 지원하는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한국M&A경제=이용준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