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4 10:56 (금)
마르스랩스 ‘멍뭉스’, 제주항공 반려견 동반 전세기 전용 안전 시트 파트너사 선정
마르스랩스 ‘멍뭉스’, 제주항공 반려견 동반 전세기 전용 안전 시트 파트너사 선정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4.04.05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려견∙반려인의 든든한 여행 동반자
사진=마르스랩스
사진=마르스랩스

[한국M&A경제] 마르스랩스(대표 이상윤)는 제주항공의 반려견 동반 전용 항공편에 도입될 반려견용 안전 시트 파트너사로 강아지 이동 전문 브랜드 멍뭉스(Mungmoongs)가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멍뭉스는 쿠팡, 네이버 등 주요 마켓 플레이스에서 ‘강아지 카시트’ 판매량 1위를 차지하는 반려동물 외출 전문 브랜드다. 편리한 사용성과 반려견에 기호성 좋은 소재, 안전성으로 소비자에게 인정받아 2018년부터 반려견과 반려인의 외출 동반자로 평가받는다. 

이번에 제주항공에서 운항하는 반려견 전용기의 강아지 전용 안전 시트로 선정된 멍뭉스 가방형 카시트는 견고한 켄넬형 시트로 소형견에서 중형견까지 동반할 수 있는 넉넉한 사이즈를 제공해 제주항공의 파트너사로 선정됐다. 

제주항공은 올바른 반려동물 동반 여행을 위한 캠페인은 물론 반려동물 동반 여행객을 위한 맞춤서비스를 출시하며 새로운 여행 문화 형성에 앞장서왔다. 제주항공은 5일과 8일 김포~제주 노선에 반려견 전용 항공편을 운항한다. 이 전용 항공편은 보호자 2인과 반려견 1마리가 함께 탑승할 수 있다. 

이번 반려견 전용 항공편의 가장 큰 특징은 기존 반려견 기내 동반 비행과는 달리 보호자의 발 밑이나 화물칸에 탑승하는 것이 아닌 반려견 좌석 전용 시트가 제공돼 반려견이 반려인의 옆자리에 탑승할 수 있다는 점이다. 안전한 비행을 위해 전문 수의사가 동반 탑승하며 항공편 출발 당일에는 김포공항 펫파크에서 댕댕이 입학식, 기념 촬영, 기념품 증정 등의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될 예정이다. 

마르스랩스 남보영 브랜드 매니저는 “멍뭉스는 강아지와의 외출 경험의 질을 높이고 반려인과 강아지가 더욱 심도 있게 교감하는 문화를 만드는데 앞장서 왔다”며 “이번 제주항공의 최초 반려견 전용기를 시작으로 반려견과 반려인이 함께하는 여정의 든든한 동반자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kny@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