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2 10:29 (금)
니어스랩, 선진과 ‘소방 AI 드론 솔루션 개발∙공급’을 위한 MOU 체결
니어스랩, 선진과 ‘소방 AI 드론 솔루션 개발∙공급’을 위한 MOU 체결
  • 이용준 기자
  • 승인 2024.04.03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니어스랩, 다목적 소형 AI 자율비행 드론 ‘에이든’과 드론 스테이션 공개
선진, 자율비행 드론 탑재돼 소방∙재난 업무에 특화한 특장차 개발 예정
화재 현장, 산사태 등의 재난 사건에서 인명 구조에 걸리는 시간 단축 가능
(사진=)
사진=니어스랩

[한국M&A경제] 자율비행 드론 스타트업 니어스랩(대표 최재혁)이 특장차 종합 전문 제조기업 선진과 ‘소방 인공지능(AI) 드론 솔루션 개발∙공급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니어스랩은 올해 다목적 소형 AI 자율비행 드론 ‘에이든’(AiDEN)과 드론 스테이션을 공개하며 세계 각국의 경찰, 소방 당국 등으로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선진은 특장차 분야 국내 대표 기업으로 현대자동차와 볼보의 주문자 상표 부착 생산(OEM) 업체기도 하다. 선진은 이번 협약을 통해 자율비행 드론이 탑재돼 소방과 재난 업무에 특화한 특장차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 

니어스랩의 에이든과 드론 스테이션이 선진의 특장차와 결합하면 현장에서 신속 수색과 빠른 초기 대응이 가능해져 화재 현장이나 산사태 등의 재난 사건에서 인명 구조에 걸리는 시간을 줄일 수 있다. 

양사는 향후 당진시와 천안시 등 지방 자치단체에 우선적으로 소방 솔루션을 공급할 예정이다. 소방청과 지방 소방서에 공급을 확대해 나아갈 방침이다. 

니어스랩은 최근 미국 유타주 소방당국에 납품할 화재 식별 및 재난 현장 매핑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다. 미국 경제전문 미디어 ‘패스트컴퍼니’가 선정한 ‘2024 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기업’ 로보틱스 부문에 선정되며 글로벌 기업으로도 발돋움하고 있다. 이를 계기로 니어스랩과 선진은 향후 소방 AI 드론 솔루션을 해외에 확대해서 보급할 계획이다. 

니어스랩 최재혁 대표는 “에이든은 2kg 정도로 가볍고 크기도 작지만 활동할 수 있는 영역은 전문 산업용 드론보다 더 광범위하고 성능도 우수하다”며 “선진과의 협업으로 체계적이고 지능적인 소방 솔루션을 공급해 시민들의 안전을 보호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선진 권성우 부회장은 “전 세계에서도 손꼽히는 AI 자율비행 드론을 가진 니어스랩과 국내 최고의 특장차 기술을 가진 선진과의 협업을 통해 기존에 없던 새로운 소방 AI 드론 솔루션을 국내 ∙외에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국M&A경제=이용준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