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4 10:22 (수)
LLM 올인원 솔루션 기업 ‘올거나이즈’, 네이버클라우드와 MOU 체결
LLM 올인원 솔루션 기업 ‘올거나이즈’, 네이버클라우드와 MOU 체결
  • 이용준 기자
  • 승인 2023.09.13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 ‘하이퍼클로바X’를 ‘알리 LLM 플랫폼’에 연동
올거나이즈, LLM 앱 개발 및 기술 관련 지원∙피드백 제공
“각 기업이 원하는 업무 자동화 툴 제공 목표”
(사진=)
사진=올거나이즈

[한국M&A경제] 인공지능(AI)으로 기업의 생산성을 혁신하는 거대언어모델(LLM) 올인원 솔루션 기업 올거나이즈(대표 이창수)가 네이버클라우드(대표 김유원)와 LLM 플랫폼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네이버의 ‘하이퍼클로바X’를 ‘알리 LLM 플랫폼’에 연동하고 공동 마케팅 및 사업 확대 방안을 모색한다. 기업 고객들은 한국 문화와 언어 맥락을 가장 잘 이해하는 하이퍼클로바X를 활용해 알리 LLM 플랫폼 안에서 기업 맞춤형 업무용 툴을 자유롭게 개발할 수 있다. 

알리 LLM 플랫폼은 오픈소스 LLM을 자유롭게 선택해 기업 맞춤형 앱을 쉽게 제작하고, 이를 활용해 기업 생산성을 혁신할 수 있는 LLM 올인원 솔루션이다. ‘알리 LLM 앱 빌더’를 활용해 개발 지식 없이도 노코드 형태로 보고서 요약, 데이터 시각화, 생산성 분석 등을 효율화하는 기업 맞춤형 앱을 쉽게 제작할 수 있다. 최근에는 원하는 앱을 골라 현업에 바로 적용하는 ‘알리 LLM 앱 마켓’도 출시했다. 

네이버는 2021년 전 세계에서 세 번째로 초대규모 AI ‘하이퍼클로바’를 개발하고 올해 초 업그레이드된 하이퍼클로바X를 선보였다. 사용자 피드백을 반영해 질문의 의도를 더 잘 파악하고, 질문자가 원하는 형태로 더 적절한 답변을 제공할 수 있어 업무, 일상 등 다양한 영역에 바로 활용 가능한 AI로 고도화된 것이 특징이다. 하이퍼클로바X는 개인은 물론 중소상공인, 지자체 및 기업 사용자의 업무 생산성을 높이는 도구로 활용돼 국내 산업 경쟁력을 한층 높이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올거나이즈는 이번 협약을 통해 하이퍼클로바X를 알리 LLM 플랫폼에 연동한 후, LLM 앱 개발 및 기술에 대한 지원을 이어간다. 또 하이퍼클로바X에 대한 기술 관련 피드백도 제공할 예정이다. 

네이버클라우드 배주환 이사는 “하이퍼클로바X는 네이버 플랫폼상의 양질의 데이터를 학습해 한국어 유창성을 넘어 사회∙문화적 맥락에 대한 이해도도 높다는 것이 강점”이라며 “올거나이즈를 비롯한 다양한 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초대규모 AI 생태계를 확장하고 B2B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밝혔다. 

올거나이즈 이창수 대표는 “기업의 업무 생산성을 혁신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LLM 앱을 자유자재로 골라 진행 중인 업무에 접목할 수 있어야 한다”며 “한국문화를 가장 잘 이해하는 하이퍼클로바X를 활용하면 제조, 유통, 공공 등 국내에서 활발히 사업 중인 다양한 업계에 필요한 앱들을 손쉽게 만들 수 있다”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도 각 기업이 원하는 업무 자동화 툴을 제공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M&A경제=이용준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