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9 10:25 (목)
롯데免, 동반위와 업무협약 체결∙∙∙중소 파트너사 지원
롯데免, 동반위와 업무협약 체결∙∙∙중소 파트너사 지원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3.08.17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반위가 진행하는 ‘2023년도 협력사 ESG 지원사업’ 동참
상생협력기금 5,000만 원 출연∙∙∙ESG 교육 및 진단, 컨설팅 등 전폭 지원
사진=롯데면세점
사진=롯데면세점

[한국M&A경제] 롯데면세점(대표 김주남)이 동반성장위원회(위원장 오영교, 이하 동반위)와 ‘2023년도 협력사 ESG 지원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며 중소 협력업체 돕기에 나섰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롯데면세점은 총 5,000만 원의 상생협력기금을 출연하고 동반위의 중소기업 ESG 표준 가이드라인에 따라 업체별 맞춤 지표를 선정한다. 이후 ESG 교육과 진단, 컨설팅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해 ESG 경영 실천을 돕는다. 

롯데면세점은 온라인 교육을 시행해 희망 협력사가 모두 수강하게 했으며 총 10개 업체를 선정해 방문 교육 및 컨설팅에 나설 예정이다. 

컨설팅 종료 후 ESG 지표 준수율이 우수한 업체에 동반위 명의의 ‘ESG 우수 중소기업 확인서’가 발급된다. 인증을 획득한 협력사는 ▲신한, KB국민, IBK기업, BNK경남은행 등으로부터 금리우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한국국제협력단(KOICA) 수출지원 서비스 혜택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환경∙에너지 컨설팅 및 기술지원 등 인센티브가 제공된다. 

롯데면세점은 중소 파트너사와의 상생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롯데면세점 온∙오프라인 채널에 입점을 희망하는 토종 브랜드를 위한 ‘열린 중소기업 상담의 날’을 지난 4월부터 매월 1회 개최하고 있다. 

협력사 임직원 및 브랜드 판촉사원 등을 대상으로 상생 아카데미 프로그램도 진행 중이다. 또 IBK기업은행과 500억 원 규모의 상생펀드를 조성해 대출 금리를 지원하고 정부의 ‘납품단가 연동제 동행기업’에도 참여하는 등 긍정적인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김주남 롯데면세점 대표는 “중소 협력업체를 위한 동반위 사업에 동참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롯데면세점은 파트너사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면세업계 전반에 ESG 경영 기조가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롯데면세점은 지난 2021년 면세업계 최초로 ESG 가치추구 위원회를 설립하고 ‘가장 사랑받는 여행 파트너’라는 ESG 경영 비전을 선포했다. 이를 바탕으로 인천 영종도에 위치한 제1∙2통합물류센터에 태양광 발전 설비를 설치하고 면세품을 운반하는 보세운송차량을 전기차로 교체하는 등 탄소 배출 저감에 힘쓰고 있다. 

공기주입식 에어캡을 타포린백 포장재로 대체하고 면세점 구매 시 발행되는 교환권을 스마트영수증으로 대체하는 등 일회용품 줄이기에도 앞장서고 있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