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4 10:22 (수)
원투씨엠, 美 네이비지브라와 협력∙∙∙‘지능형 AI 서비스’ 해외 사업 속도↑
원투씨엠, 美 네이비지브라와 협력∙∙∙‘지능형 AI 서비스’ 해외 사업 속도↑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3.03.13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 활성화 및 이탈 징후 등 감지∙∙∙개별 상점 제공으로 프로모션 유도
데이터와 AI 접목∙지능형 서비스 확대∙∙∙사업가치 증대 기대
사진=원투씨엠
사진=원투씨엠

[한국M&A경제] 핀테크 기술기업 원투씨엠(대표 한정균)은 스마트스탬프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AI 서비스를 미국에서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원투씨엠은 스마트스탬프 원천 기술을 기반으로 24개국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기술 전문기업이다. 원투씨엠은 그간 보급∙운영되고 있는 스탬프 데이터를 기반으로 머신러닝 기술을 적용해 고객의 활성도, 이탈 징후 등을 감지, 해당 고객에 집중적인 추가 마케팅이나 이벤트, 프로모션 등을 추진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원투씨엠은 미국 파트너사인 네이비지브라(Navyzebra)와 협력으로 원투씨엠의 에코스 스탬프(echoss Stamp) 기술을 적용한 스템프적립 월렛 ‘엘리펀트 풋 스탬프’(Elephant Foot Stamp)를 운영했던 5년간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AI 시스템을 통한 학습을 진행한다. 

이 자료를 기반으로 고객의 활성화 및 이탈 징후 등을 감지해 이를 개별 상점에 제공해 이메일(e-Mail), 메시지(Message) 등을 통해 프로모션을 유도하는 지능형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미국 네이비지브라 사업총괄 샤론 쿠퍼((Sharon Cooper) 디렉터는 “시범적으로 원투씨엠이 분석한 데이터 학습의 결과는 실로 놀라웠다”며 “이탈 증후를 보인 고객의 90%에 이벤트 메시지를 보내, 이 중 약 38%가 다시 충성 고객으로 유입될 수 있다는 결과를 발견했다”고 설명했다. 

원투씨엠 김치권 CTO는 “스탬프 데이터는 표준화된 데이터로서 학습 데이터로의 정제가 유리하다”며 “원투씨엠의 다양한 해외 사업 스펙트럼에 따라 비교 데이터 군도 풍부하기 때문에 시계열 분석에 의한 학습과 알고리즘 적용이 매우 용이하고 사업 현장에 적용하기 매우 적합한 구조를 나타내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원투씨엠은 독자 원천 기술을 해외에 상용화한 우수한 사례임과 동시에 이를 기반으로 데이터와 AI를 접목한 지능형 서비스의 확대를 통해 사업가치를 증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AI를 적용한 지능형 서비스의 경우, 2023년 스페인에서 진행된 MWC(Mobile World Congress)에서 정식으로 선보였으며 해외의 많은 기업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받았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