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2 11:04 (수)
나인에이엠 ‘크티’, 프리A 투자 유치∙∙∙“아시아 대표 크리에이터 SaaS 성장 포부”
나인에이엠 ‘크티’, 프리A 투자 유치∙∙∙“아시아 대표 크리에이터 SaaS 성장 포부”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2.11.15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ZVC, 메가스터디, 윤민, 마크앤컴퍼니 등 참여
매 분기 거래량 100% 이상↑∙∙∙글로벌 매출 꾸준히 상승
사진=나인에이엠
사진=나인에이엠

[한국M&A경제] 나인에이엠(대표 신효준)은 제트벤처캐피탈(이하 ZVC)과 메가스터디-윤민-마크앤컴퍼니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고 15일 밝혔다. 

나인에이엠은 크리에이터 비즈니스 SaaS ‘크티’ 운영사다. 크티는 유튜브(YouTube), 틱톡(Tik Tok), 트위치(Twitch), 블로그 등 여러 미디어 플랫폼에서 창작 활동을 하고 있는 콘텐츠 크리에이터가 비즈니스 미니홈피를 만들어 즉시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웹 솔루션이다. 

매 분기 거래량이 100% 이상씩 성장하고 있고 글로벌 매출이 꾸준히 늘고 있는 만큼, 나인에이엠은 이번 투자를 기반으로 일본, 대만, 베트남 시장까지 빠르게 진출해 아시아를 대표하는 크리에이터 SaaS로 성장하겠다는 계획이다. 

이번 투자를 주도한 ZVC 한유식 이사는 “소셜네트워크 및 다양한 미디어 플랫폼의 성장은 소비자들의 ‘적극적’ 소비를 독려한다”며 “이에 따라 크리에이터와 팬덤을 직접 연결하는 크리에이터 이코노미는 지속 성장이 예상되는 분야”라고 설명했다. 이어 “크리에이터의 수익화를 돕는 크티의 직관적이며 유연한 모듈 타입의 D2C 솔루션이 창작자의 브랜드와 IP 가치를 높이는데 든든한 조력자 역할을 하면서 이들과 동반 성장해 나아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ZVC는 Z홀딩스의 기업주도형 벤처캐피탈(CVC)이다. Z홀딩스는 글로벌 모바일 플랫폼 라인과 야후재팬 등을 자회사로 두고 있다. 

나인에이엠 신효준 대표는 “디지털 콘텐츠 생태계가 마켓플레이스(B2C)에서 크리에이터 중심(D2C)으로 재편되는 것이 크리에이터 이코노미의 본질이라고 생각한다”며 “전 세계적으로 일반인과 크리에이터의 경계가 허물어지고 있는 만큼, ‘모든사람이 크리에이터인 시대’를 대비해 가장 쉽고 매력적인 크리에이터 D2C 툴을 만들겠다고”고 전했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