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2 10:29 (금)
덴컴, 100억 원 규모 시리즈A2 투자 유치∙∙∙누적 투자액 160억 원 달성
덴컴, 100억 원 규모 시리즈A2 투자 유치∙∙∙누적 투자액 160억 원 달성
  • 이용준 기자
  • 승인 2024.02.22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천 기술 ‘덴스퍼’ 바탕으로 다양한 음성 AI 솔루션 개발
미국 법인 설립 예정∙∙∙해외 시장 진출 본격화
덴탈 영역 최적화된 음성 인식 AI 기술로 의료 분야 혁신 목표

[한국M&A경제] 인공지능(AI) 음성 인식 솔루션 스타트업 덴컴(대표 임병준)이 100억 원 규모의 시리즈A2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지난 2022년 11월 60억 원 규모의 시리즈A 펀딩 이후 약 1년 3개월 만이다.  이로써 덴컴의 누적 투자 유치 금액은 160억 원을 넘어섰다. 

이번 투자는 스타셋인베스트먼트가 리드하고 DSC인베스트먼트, TS인베스트먼트, 하나증권, KB증권 등이 참여했다. TS인베스트먼트와 하나증권은 후속(Follow-on) 투자를 진행했다. 

덴컴은 치과 분야에 특화된 AI 음성 인식 엔진인 ‘덴스퍼’(Densper)를 개발했다. 덴스퍼는 덴탈 전문 음성 데이터 학습과 자연어 처리 기술을 결합해 덴탈 영역에 높은 수준의 음성 인식 기능을 제공한다. 음성 텍스트 변환(STT) 정확도가 99% 이상이며 한국어뿐만 아니라 영어, 프랑스어 등 다국어를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 

덴컴은 원천 기술인 덴스퍼를 바탕으로 다양한 음성 AI 솔루션을 개발해왔다. ‘보이스 차팅’(Voice Charting)은 진료 중 양손이 자유롭지 못한 의사가 음성을 통해 자동으로 디지털 차트를 작성할 수 있는 솔루션이다. 이외에도 외국인 환자에게 동시통역을 지원하는 ‘다국어 지원 상담 솔루션’과 컴퓨터단층촬영(CT) 영상을 비롯한 치과 의료 영상을 의사의 음성으로 제어하는 ‘보이스 뷰어 컨트롤러’(Voice Viewer Controller) 등 여러 솔루션이 있다. 

덴컴은 이번 투자금을 연구∙개발(R&D) 인력 채용, AI 인프라 및 추가 학습 데이터 구축, 글로벌 마케팅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올해 상반기 내로 미국 법인을 설립하고 현지 시장의 요구∙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해 해외 시장 공략에 적극적으로 나설 방침이다. 

덴컴 임병준 대표는 “덴컴의 목표는 덴탈 영역에 최적화된 음성 인식 AI 기술을 통해 의료 분야의 혁신을 이끌고, 더 나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을 가능하게 하는 것”이라며 “이번 투자 유치는 덴컴이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는 데 있어 중요한 발판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글로벌 시장에서의 경쟁 우위를 확립하는 데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런 기반 위에서 회사는 본격적인 국내∙외 매출 창출을 전망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국M&A경제=이용준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