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2 10:29 (금)
브라운백, 70억 원 규모 시리즈 A 투자 유치∙∙∙오피스 커피 구독 서비스 ‘블리스’ 운영
브라운백, 70억 원 규모 시리즈 A 투자 유치∙∙∙오피스 커피 구독 서비스 ‘블리스’ 운영
  • 이용준 기자
  • 승인 2024.02.19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문 데이터 기반으로 고객 입맛∙취향 맞춘 커피 원두 제조∙유통
블리스, 커피 원두 공급과 커피 머신 렌탈 결합한 구독 모델
클라우드 커피 머신 ‘어웨어’ 개발 진행∙∙∙상반기 공개 목표
(사진=)

[한국M&A경제] 커피 테크 스타트업 브라운백(대표 손종수)이 70억 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한국산업은행, 베이스인베스트먼트, 슬기자산운용, 다산벤처스 등이 참여했다. 이는 2021년 오피스 커피 구독 비즈니스의 사업성과 성장성을 인정받아 메디치인베스트먼트로부터 30억 원 규모의 프리 시리즈A 투자를 받은 이후 약 3년 만의 성과다. 현재까지 브라운백의 누적 투자액은 총 100억 원이다. 

2015년 설립된 브라운백은 주문 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의 입맛과 취향에 맞는 커피 원두를 제조∙유통하고 있다. 오피스 환경에 최적화된 원두와 커피 머신을 제공하기 위해 2019년 오피스 커피 구독 서비스 ‘블리스’를 론칭했다. 

블리스는 커피 원두 공급과 커피 머신 렌탈을 결합한 구독 모델이다. 오피스를 비롯한 개인사업장 등 커피를 필요로 하는 모든 곳에 고품질의 커피 구독 서비스를 제공한 결과, 브랜드 론칭 2년 만에 20배 이상의 매출 성장과 99.8% 리텐션율을 확보했다. 지난해 5월에는 업계 최초로 서비스 지역을 전국으로 확대하며 대기업, 스타트업, 정부기관, 대형병원 등 전국 3,000여 개 고객사를 돌파해 국내 1위 오피스 커피 구독 서비스로 자리 잡았다. 

브라운백은 이번 투자 유치를 기반으로 커피 테크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투자금은 블리스 서비스 고도화와 더불어 상반기 공개를 목표로 개발 중인 클라우드 커피 머신 ‘어웨어’ 출시에 사용할 계획이다. 어웨어는 직관적인 메뉴 선택이 가능한 터치스크린은 물론 원격 관리∙제어, 비대면 자동 세척 등의 기능을 기반으로 오피스 환경을 넘어 호텔, 레스토랑, 편의점, 기타 서비스 프랜차이즈 등의 상업공간에서도 편리한 원두 커피를 이용할 수 있도록 출시될 예정이다. 

베이스인베스트먼트 이무영 이사는 “브라운백은 오피스 커피 시장을 공략하며 성공적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해왔다”며 “대기업도 하지 못했던 커피 머신 개발 영역까지 도전해 가시적 성과를 앞둔 상황“이라고 전했다. 이어 ”끝없는 도전을 통해 세계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춘 커피 전문 기업으로 도약할 것을 확신한다“고 밝혔다. 

브라운백 손종수 대표는 “국내 커피 시장은 현재 15조 원 규모로 매년 성장하고 있지만, 다른 산업군에 비해 디지털 전환이 매우 느리다”며 “국내 커피 원두의 맛과 품질은 상향 평준화 됐고, 이제는 차세대 커피 머신이 커피 산업을 이끌 핵심 기술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브라운백은 커피와 디지털을 결합한 커피 테크 기업으로 한 단계 도약해 전통 커피 산업을 변화시키겠다”고 전했다. 

[한국M&A경제=이용준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