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9 10:25 (목)
비츠로셀, 加 스타트업 메이크센스에 지분 투자 확대∙∙∙이차전지 소재 개발 집중
비츠로셀, 加 스타트업 메이크센스에 지분 투자 확대∙∙∙이차전지 소재 개발 집중
  • 박진우 기자
  • 승인 2023.12.07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억 원 규모 투자∙∙∙메이크센스 지분 65.7% 확대 기대
사진=비츠로셀
사진=비츠로셀

[한국M&A경제] 리튬 일차전지 및 이차전지 소재 전문 기업 비츠로셀(대표 장승국)이 이차전지 소재 개발에 집중하기 위해 투자를 확대한다고 7일 밝혔다. 

비츠로셀은 지난 6일 이사회 결의를 통해 캐나다 스타트업 마이스센스(Makesense)가 발행한 전환사채를 인수하기로 결정했다. 투자 규모는 200만 캐나다달러(약 19억 9,000만 원)다. 

비츠로셀은 2021년 6월부터 메이크센스의 지분 46.57%를 보유하고 있으며 이번 전환사채 전량에 대한 전환권 행사 시 65.7%까지 지분율 확대가 가능하다. 

비츠로셀은 2021년부터 메이크센스와의 전략적 기술 제휴를 통해 실리콘 복합소재 등 이차전지 소재 및 공정 기술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 이번 투자가 중장기 사업의 핵심 원천 기술 확보 및 연구 개발 능력 강화, 이미 양산 중인 특수목적용 이차전지와의 시너지 효과 창출 등의 성과를 낼 것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장승국 비츠로셀 대표는 “앞으로도 이차전지 소재, 리튬 리사이클링 등 신사업 분야를 확대하기 위해 자체 R&BD를 가속하면서 우수한 기술∙제품을 보유한 유망 기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M&A경제=박진우 기자] pjw@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