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9 10:25 (목)
“무인 모빌리티 차량 플랫폼 양산화↑” 오토노머스에이투지, 시리즈B 투자 유치
“무인 모빌리티 차량 플랫폼 양산화↑” 오토노머스에이투지, 시리즈B 투자 유치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3.10.10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5년 본격 상장 준비 돌입
오토노머스에이투지가 개발 중인 12인승 무인 셔틀 PROJECT MS(사진=오토노머스에이투지)
오토노머스에이투지가 개발 중인 12인승 무인 셔틀 PROJECT MS(사진=오토노머스에이투지)

[한국M&A경제] 무인 모빌리티를 개발하는 오토노머스에이투지(대표 한지형)가 340억 원의 시리즈B 투자 유치를 완료했다고 10일 밝혔다. 오토노머스에이투지는 이번 투자금을 무인 모빌리티 차량 플랫폼의 양산화 개발과 해외 진출을 위한 자금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오토노머스에이투지가 개발 중인 무인 모빌리티는 박스카 형태의 12인승 무인 셔틀(PROJECT MS)과 300kg이상 적재가 가능한 무인 배송(PROJECT SD) 등 2개의 차종이다. 일반 공공도로에서 최고속도 60km/h로 완전 무인형태로 운행이 가능하다. 

해당 차량은 오는 19일 개최 예정인 2023 대한민국 미래 모빌리티 엑스포(DIFA)에서 최초로 실제 차량을 공개할 예정이다. 

이번 투자에는 한국산업은행, 하나증권∙하나벤처스, KB증권, 엑스플로인베스트먼트 등 신규 투자자와 카카오모빌리티, KB인베스트먼트, 케이앤투자파트너스 등 기존 투자자가 함께했다. 

오토노머스에이투지가 개발하고 있는 무인 모빌리티 솔루션은 스마트시티를 기반으로 운영된다. 이런 사업모델에 하나금융그룹과 KB금융그룹은 자율차 보험∙리스와 같은 신규 금융상품과의 연계를, GS건설 기업형 벤처캐피털(CVC) 엑스플로인베스트먼트와는 GS건설의 국내∙외 스마트시티 사업에 공동으로 참여할 수 있는 시너지를 가질 것으로 기대한다. 

또 오토노머스에이투지는 이번 투자와 함께 하나증권, KB증권을 국내 주식상장을 위한 공동주관사로 선정하고 2025년 상장 준비에 본격 돌입한다. 

오토노머스에이투지 한지형 대표는 “이번 투자금으로 무인 모빌리티 프로토 차량을 시험생산하고 2025년 상장 이후 본격적인 파일럿 양산을 시작할 것”이라며 “현재 진행하고 있는 싱가포르 실증사업과 논의 중에 있는 유럽 공공 자율주행 셔틀 사업에도 오토노머스에이투지의 무인 모빌리티 플랫폼을 활용해 본격적인 글로벌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투자에 참여한 KB증권 정성훈 부장은 “오토노머스에이투지는 압도적인 실증이력으로 소프트웨어의 완결성을 보여주는 스타트업”이라고 소개하며 “타 자율주행 기업과 달리 확실한 수익모델, 완성차 출신으로 차량 제조에 대해 높은 이해도를 가진 스타트업이라 이번 투자에 참여했다”고 전했다. 

한편 오토노머스에이투지는 올해 3월 글로벌 컨설팅 업체인 가이드하우스 인사이트에서 발표한 글로벌 자율주행 기업순위에서 국내 기업으로는 유일하게 13위에 선정되기도 했다. 2018년 설립 이후 현재까지 국내∙외 10여 곳의 도시에서 자율주행차량 실증 운행을 통해 30만km 이상의 공공도로 자율주행 데이터를 확보했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kny@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