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4 10:22 (수)
법무법인 비트, 카이스트 양은호 교수 기술 고문으로 영입 및 MOU 체결
법무법인 비트, 카이스트 양은호 교수 기술 고문으로 영입 및 MOU 체결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3.09.18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빅데이터, 모빌리티 등 ICT 분야 교류∙협력 강화하기로 합의
법무법인 비트는 카이스트 양은호 교수를 기술 고문으로 영입했다(사진=법무법인 비트)
법무법인 비트는 카이스트 양은호 교수를 기술 고문으로 영입했다(사진=법무법인 비트)

[한국M&A경제] 법무법인 비트는 지난 14일 카이스트(KAIST) 양은호 교수를 기술 고문으로 영입했다고 18일 밝혔다. 이와 함께 양은호 교수가 소속된 기계 학습 및 지능 연구실(MLILAB)과 MOU를 체결했다고 덧붙였다. 

이번 양 교수 영입과 MOU 체결로 법무법인 비트는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모빌리티 등 다양한 정보통신기술(ICT) 분야에서의 교류와 협력을 더욱 강화하기로 합의했다. 특히 최근 뜨고 있는 이슈인 초대형 생성형 AI, 초거래 언어모델(LLM) 등과 같은 최신 기술 트렌드와 관련해 법무법인 비트는 전문적인 법률 자문을 제공하며 시장의 주요 변화에 대응하고 있다. 

양 교수는 서울대에서 컴퓨터공학과 학∙석사 학위를, 텍사스 주립대 오스틴(University of Texas, Austin)에서 박사 학위를 취득한 후, 세계적인 연구기관인 IBM T.J. 왓슨 리서치 센터(Watson Research Center)에서 활동했다. 현재는 카이스트 김재철AI대학원에서 부교수로 재직 중이며 주요 연구 분야는 AI, 기계학습이다. 

양 교수는 AI 및 기계학습 분야에서 최고 권위의 학회로 꼽히는 국제머신러닝학회(ICML) 신경정보처리시스템학회(NeurIPS)에서 가장 많은 논문을 게재하고 있는 한국인 연구자 상위 랭커 중 한명으로도 꼽힌다. 

법무법인 비트는 AI 인공지능 관련 분야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법률 서비스를 제공하며 업계에서 큰 신뢰를 받고 있다. 양 교수의 기술 고문으로서의 영입 및 연구실과의 MOU 체결은 이런 노하우와 전문성을 더욱 강화하고, 초대형 생성형 AI, LLM 등 같은 최신 AI 기술에 관한 법률적 이슈에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법무법인 비트 최성호 대표변호사는 “양은호 교수의 AI 인공지능 기술 고문 영입과 카이스트 기계 학습 및 지능 연구실과의 MOU 체결은 법무법인 비트가 AI, 빅데이터, 모빌리티 등 다양한 ICT 분야에서 더욱 전문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확고한 의지의 표현”이라며 “최신 AI 기술 관련 기업에 더욱 전문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