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4 10:56 (금)
라이프시맨틱스, 200억 원대 유상증자 결정∙∙∙글로벌 시장 진출 등 중장기적 수익 및 실적↑ 추진
라이프시맨틱스, 200억 원대 유상증자 결정∙∙∙글로벌 시장 진출 등 중장기적 수익 및 실적↑ 추진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3.09.12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으로 진행
닥터콜 글로벌 진출, 레드필숨튼 해외 임상시험 위한 현지 법인 설립 등에 활용
“글로벌 헬스케어 산업 리딩하는 기업으로 성장해 나아갈 것”

[한국M&A경제] 라이프시맨틱스(대표 송승재)가 지난 11일 이사회를 열어 200억 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결정하고 중장기적 성장 동력을 확보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유상증자는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으로 진행된다. 신주 인수권을 보유한 기존 주주를 대상으로 1차 청약을 진행, 구주주 청약 시 미달된 물량은 일반공모를 실시한다. 이후 최종 실권주 발생 시에는 주관사인 한국투자증권이 인수한다. 

최종 증자 규모와 발행가액은 11월 중순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예정 발행가액은 주당 3,680원이다. 최종 신주 발행가는 구주주와 일반인 모두에게 적용될 예정이다. 

라이프시맨틱스는 이번에 유입된 자금을 중장기적인 수익성 개선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현재 가시화되고 있는 비대면 진료 플랫폼 닥터콜과 호흡재활 디지털 치료기기 레드필숨튼(DTx)의 글로벌 진출을 위한 해외 현지법인 설립 자금, 의료 AI 솔루션 개발 등 연구개발자금, 닥터콜 글로벌 진출 관련 해외사업 진행, 디지털치료기기 국내∙외 임상 및 관련 전문인력 확충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라이프시맨틱스는 앞으로 수익원 창출에 더욱 주력할 전망이다. 비대면 진료 사업의 경우 올해 태국 주요 병원과 POC 계약을 마무리하고 내년 상반기 본 계약을 진행해 적극적인 수익 확보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이어 ‘레드필 숨튼’의 글로벌 임상시험을 위한 해외법인 설립 검토와 함께 확증 임상시험 결과를 보완하기 위한 추가 임상도 진행한다. 라이프시맨틱스는 기존 피험자수를 경제성 평가가 가능한 수준으로 확대하고 일상 활동량 증가 등 적합한 평가변수를 적용하는 등 임상시험 계획을 보완해 8월 말 식품의약품안전처에 후속 임상시험 계획 승인 신청서를 제출했다. 

또 라이프시맨틱스는 자회사로 건강기능식품 개발 기업 뉴트라시맨틱스와 데이터 기반 보험∙상조상품 및 헬스케어 상품 판매사 넥서스브릿지 2곳을 운영 중이다. 각 계열사는 올해 3분기부터 신제품 출시 및 신규 계약 체결 등으로 실적이 가시화되고 있다. 각 자회사는 라이프시맨틱스가 100% 지분을 보유한 곳으로 연결실적으로 인정 가능함에 따라 향후 3사의 실질 영업수익 규모 확장과 손익개선이 전망된다. 

라이프시맨틱스 이규정 재무전략실장(CFO)은 “라이프시맨틱스는 최근 닥터콜의 동남아 시장 진출 및 닥터앤서 2.0 사업으로 구축한 의료 AI 소프트웨어의 확증 임상시험계획 승인이 잇따르면서 회사의 경쟁력을 높여가고 있다”며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미래 기대 산업으로 부상중인 디지털 헬스 사업뿐만 아니라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해외 신사업 확대에 집중해 글로벌 헬스케어 산업을 리딩하는 기업으로 성장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