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4 10:56 (금)
베스핀글로벌, 퀸텟시스템즈와 업무협약 체결∙∙∙칼스 기반 앱∙서비스 사업 공동 추진
베스핀글로벌, 퀸텟시스템즈와 업무협약 체결∙∙∙칼스 기반 앱∙서비스 사업 공동 추진
  • 이용준 기자
  • 승인 2023.03.27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클라우드 기반 로우코드 개발 플랫폼 ‘칼스’
퀸텟시스템즈, 칼스 플랫폼에 대한 기술 지원 및 개발자 교육 진행
베스핀글로벌, 칼스 플랫폼 활용한 프로젝트 공동 개발 수행
“퀸텟시스템즈 로우코드 개발 플랫폼과 베스핀글로벌 클라우드 역량 결합”
(사진=)
(왼쪽부터)베스핀글로벌 장인수 한국 총괄 대표, 퀸텟시스템즈 박성용 대표(사진=베스핀글로벌)

[한국M&A경제] 클라우드 딜리버리 플랫폼 기업 베스핀글로벌(대표 이한주)이 로우코드 개발 플랫폼 전문 기업 퀸텟시스템즈(대표 박성용)와 ‘칼스’(Cloud At the Light Speed, CALS) 기반 애플리케이션 및 서비스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시장 확대와 양사의 공동 이익 증진을 목표로 한다. 칼스는 퀸텟시스템즈가 자체 연구 개발을 통해 선보인 클라우드 기반 로우코드 개발 플랫폼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베스핀글로벌은 칼스 플랫폼을 활용한 프로젝트의 공동 개발을 맡고 서비스 사업의 분석∙설계∙개발을 공동 수행한다. 퀸텟시스템즈는 칼스 플랫폼에 대한 기술 지원 및 개발자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 양사는 고객관계관리(CRM)를 비롯한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의 영업∙마케팅 활동을 함께 수행한다. 더불어 긴밀한 협력 체계 아래에서 자원∙역량 공유 및 사업 추진 방향에 대해 논의한다. 이외에도 상품 개발, 구성, 마케팅 활동 전반에 대해 상호 조력하고 기타 비즈니스 솔루션 공동 개발도 착수한다. 

베스핀글로벌은 국내∙외 4,000여 개 기업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환경으로의 이전∙구축, 운영∙관리, 데브옵스, 빅데이터, 보안 등을 제공하는 클라우드 딜리버리 플랫폼 기업이다. 다양한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최근 자동화와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원스탑 멀티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 ‘옵스나우360’(OpsNow360)을 출시하며 클라우드 전문 인력을 갖추지 않아도 기업들이 손쉽게 클라우드 운영 관리를 수행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퀸텟시스템즈는 칼스를 통해 보험, 바이오, 교육, 제조 분야 등에 산업별 특화 솔루션을 SaaS 형태로 제공해 주목받고 있다. 최근에는 클라우드 시장의 빠른 성장에 맞춰 사업 영역을 다각도로 확장하고 있다. 칼스는 최소한의 코딩만으로 클라우드 공간에서의 산업군∙업무별 SaaS 애플리케이션 제작을 지원한다. 드래그 앤 드롭 동작으로 빠른 애플리케이션 개발이 가능하며 멀티 테넌트(Multi-Tenant) 기술을 탑재하고 있어 회사별로 독립적인 개발 환경을 구성할 수 있다. 

퀸텟시스템즈 박성용 대표는 “칼스 플랫폼은 기술과 인력 측면에서 클라우드 도입이 부담스러운 기업들의 성장을 위한 툴”이라며 “클라우드 산업을 선도하는 베스핀글로벌과의 전략적 협력을 통해 양사가 보유한 영업력과 기술력을 합쳐 최대한의 성과를 이끌어 내고, 클라우드 시장에 대한 진입 장벽을 낮춰 다양한 고부가가치 SaaS 서비스를 탄생시키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핀글로벌 장인수 한국 총괄 대표는 “퀸텟시스템즈의 로우코드 개발 플랫폼과 베스핀글로벌의 클라우드 역량이 만나 보다 손쉬운 개발 환경 구축을 지원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SaaS가 새로운 미래 먹거리임이 확실시되면서 SaaS 개발에 대한 수요도 빠르게 높아지고 있는 만큼 양사의 협업이 고객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앞당기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국M&A경제=이용준 기자] news@kmna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