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8 11:03 (목)
더맘마, 씨스페이시스와 편의점 물류기업 우린 인수 위한 본계약 체결
더맘마, 씨스페이시스와 편의점 물류기업 우린 인수 위한 본계약 체결
  • 김지민 기자
  • 승인 2022.04.25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맘마, 신선식품 퀵커머스 플랫폼 강화 위한 씨스페이시스 인수
우린, 전국 편의점 1,397곳 물류 공급
씨스페이스24 점포 외관(사진=더맘마)
씨스페이스24(사진=더맘마)

[한국M&A경제] 더맘마(대표 김민수)는 편의점 프랜차이즈 씨스페이스24를 운영하는 씨스페이시스와 편의점 물류기업 ‘우린’을 인수하는 본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더맘마는 신선식품 퀵커머스 플랫폼을 강화하고자 전략적으로 씨스페이시스 인수를 추진했다. 2026년 씨스페이시스와 우린 합산 매출액 2,200억 원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더맘마 관계자는 "양사 시너지를 창출하여 30분 배송 시스템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씨스페이시스는 국내 6대 편의점 사업자로 전국 325곳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우린은 전국 개인 편의점 1,397곳에 물류를 공급하고 있다. 더맘마는 씨스페이시스와 우린의 편의점 물류 거점 약 1,700곳을 더맘마 신선식품 라스트마일 지점으로 확보해 신선식품 퀵커머스 서비스를 제고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편의점형 24시간 마트를 새롭게 출시해 줄어드는 동네 슈퍼마켓을 더맘마 모델로 전환한다는 계획도 갖고 있다. 전자가격표시기(ESL) 기술을 적용한 무인 편의점 사업 모델도 마련해 미래 사업을 준비할 계획이다. 

더맘마가 자체 개발한 ESL 솔루션은 상품 태그에 판매관리시스템(POS) 상품정보를 실시간 반영해 보여주고 매장 안 상품 위치값 매칭 기능을 탑재했다. 더맘마는 지난해 솔루션 출시 이후 중소 식자재마트 300곳에 공급했다. 

김민수 더맘마 대표는 "대기업의 사업 영역인 편의점을 훌륭하게 운영하고 키워온 이 대표의 역량이 대단하다고 생각한다"며 "서로 믿고 소통하면서 양사 모두 발전적인 방향으로 나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은용 씨스페이시스 대표는 "시장이 거대화∙플랫폼화되면서 생존을 위해 플랫폼 업체와 협업하고 자본을 늘려야 한다고 생각하던 중 좋은 기회를 만들게 됐다"며 "더맘마와 씨스페이시스가 IT와 오프라인 장점을 결합해 시대에 발맞춰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국M&A경제=김지민 기자] kjm@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