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4 10:56 (금)
“소규모 M&A 시장 혁신 예고” 딥서치, AI 기반 온라인 M&A 마켓플레이스‘리스팅’ 론칭
“소규모 M&A 시장 혁신 예고” 딥서치, AI 기반 온라인 M&A 마켓플레이스‘리스팅’ 론칭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4.04.24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0억 원 이하 소규모 M&A에 특화∙∙∙신속∙안전한 매도자-매수자 간 거래 가능
딜 등록비, 수수료 없는 파격적인 가격 체계 구현
철저한 보안 시스템 강화로 ‘정보 보호, 기밀 유지’에 집중
사진=딥서치
사진=딥서치

[한국M&A경제] 기업 데이터 기반 인공지능(AI) 플랫폼 딥서치(대표 김재윤)가 AI 기술을 기반으로 소규모 인수합병(M&A) 딜을 중개하는 온라인 마켓플레이스 ‘리스팅’을 성공적으로 론칭하고 국내 M&A 시장의 혁신에 나선다고 24일 밝혔다. 

‘리스팅’은 거래액 300억 원 이하의 소규모 M&A에 특화된 온라인 플랫폼이다. 사용자가 기업 매물 검색부터 실제 매도∙매수까지 모든 절차를 온라인에서 완료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이를 통해 매도자와 매수자 모두 더 신속하고 안전한 거래 경험을 할 수 있다. 

딥서치는 리스팅 플랫폼을 론칭하면서 한국 M&A 시장에서 주목하지 않았던 ‘온라인, 소규모 거래’ 영역에 집중했다. 대형 증권사와 회계법인이 주도하는 ‘오프라인, 대규모 거래’가 지배하던 기존의 M&A 시장에서 벗어나, 소규모 딜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는 데 주력했다. 

딥서치 관계자는 “자본이 부족한 스타트업, 회사 매각을 고려하는 중소기업, 사업화 역량이 미흡한 초기 기업, 핵심 사업에 집중하고자 하는 중견 기업이 리스팅의 주요 타겟 고객층”이라고 설명했다. 

리스팅은 AI를 활용해 기존에 전문 인력이 수행하던 기업 매칭, 평가, 분석 등의 M&A 관련 업무를 전면 자동화했다. 이를 통해 딜 등록비나 관리 수수료 없이 서비스를 제공하며 거래 성사 시에만 약 2%의 성공 보수를 부과하는 파격적인 가격 체계를 도입했다. 

또 첨단 IT 기술을 적용해 매도자의 승인을 받은 잠재 매수자에게만 딜 정보를 공개하고 비밀유지협약(NDA) 체결을 통해 정보 유출의 위험을 최소화한다. 철저한 보안 시스템 강화로 M&A 시장에서 가장 중요한 기밀 유지에 집중함으로써 보다 안전한 거래 환경을 보장한다. 

리스팅 플랫폼에 대한 시장 반응은 이미 뜨겁다. 4월 초 베타 서비스 시작 일주일 만에 50개 이상의 회사가 딜 정보를 등록했다. 이는 중소 규모 M&A 시장에 대한 수요를 보여주는 고무적인 사례다. 

딥서치 김재윤 대표는 “딥서치의 전문 영역인 AI 기술로 중소형 M&A 시장을 투명하게 온라인화하겠다는 자신감의 결과물이 리스팅 플랫폼”이라며 “앞으로 리스팅 플랫폼을 통해 온라인 M&A 마켓플레이스 시장을 선도하고\ 한국의 M&A 시장을 혁신해 나아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딥서치는 리스팅 플랫폼의 론칭과 함께 AI 기술을 활용한 국내 비상장 기업에 대한 정보, 검색, 평가, 분석 서비스를 더욱 고도화하며 기업 데이터 기반 AI 플랫폼으로서의 시장 내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할 계획이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kny@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