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1 10:36 (금)
동원시스템즈, 조일알미늄과 2차전지용 양극박 원재료 공급 협약 체결
동원시스템즈, 조일알미늄과 2차전지용 양극박 원재료 공급 협약 체결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2.12.22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정적인 원재료 공급 체계 갖춰 2차전지 소재 생산
(사진=)
(왼쪽부터)이영호 조일알미늄 회장과 조점근 동원시스템즈 대표가 21일 서울시 서초구 동원산업빌딩에서 업무 협약을 맺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동원시스템즈) 

[한국M&A경제] 동원시스템즈(2차전지 사업부문 대표 조점근)가 조일알미늄(대표 이영호)과 2차전지용 초고강도 양극박 생산에 필요한 원재료 공급 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앞서 동원시스템즈는 21일 서울 서초구 동원산업빌딩에서 조일알미늄과 ‘2차전지 양극박 소재공급’에 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조점근 동원시스템즈 대표와 이영호 조일알미늄 대표 등 양사 임직원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동원시스템즈는 조일알미늄으로부터 2차전지용 양극박의 핵심 원재료인 알루미늄 판재를 안정적으로 공급받기로 했다. 이를 통해 동원시스템즈는 초고강도 양극박 등 늘어나는 2차전지 소재 수요에 맞춰 생산 능력을 적극 확대하는 동시에 지속적인 연구개발 및 기술 고도화로 국내외 고객사를 늘려 나아간다는 계획이다. 

알루미늄 양극박은 전기 자동차용 배터리 내에서 전자가 이동하는 통로의 역할을 하는 핵심 부품이다. 알루미늄을 20㎛(미크론, 1mm의 1/1,000) 이하의 박 형태로 매우 얇게 가공해 만든다. 최근 전기차 제조업체가 전기차의 주행거리를 늘리기 위해 고용량, 안전성이 확보된 배터리를 요구하면서 고품질의 양극박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 

동원시스템즈는 2016년부터 2차전지용 양극박 소재인 카본 코팅 알루미늄박 생산을 시작으로 2차전지 소재 사업에 뛰어들었다. 2020년에는 충남 아산시에 위치한 아산사업장에 약 250억 원을 투자해 알루미늄 양극박 생산 라인을 증설하고 양산에 돌입했다. 최근에는 국내 최고 수준의 초고강도 양극박을 개발해 국내 주요 이차전지 제조업체에 공급을 시작했다. 

동원시스템즈 관계자는 “알루미늄은 전기 자동차용 배터리의 핵심 원재료로 조일알미늄과의 이번 협약을 통해 안정적인 원재료 수급 체계를 갖출 수 있게 되어 뜻깊다”며 “앞으로도 2차전지 소재 사업의 포트폴리오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글로벌 첨단 소재 기업으로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