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2-03 16:57 (금)
동네 장보기 스타트업 ‘애즈위메이크’, 50억 원 규모 시리즈A 유치
동네 장보기 스타트업 ‘애즈위메이크’, 50억 원 규모 시리즈A 유치
  • 이용준 기자
  • 승인 2022.11.29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큐마켓, 동네 마트-인근 거주민 연결하는 O2O 서비스
제휴 마트 유통∙물류 영역 효율 향상 지원
1~3분기 180억 원 거래액 달성
오프라인 마트 디지털 전환 선도
(사진=)
사진=애즈위메이크

[한국M&A경제] 동네 장보기 스타트업 애즈위메이크(ASWEMAKE, 대표 손수영)가 50억 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 유치를 완료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라운드에는 기존 주주인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의 후속투자가 이뤄졌다. 신규 주주로는 나누리에쿼티파트너스, 스타트업리서치, 부산은행, JB인베스트먼트, HGI, 필로소피아벤처스,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가 참여했다. 

애즈위메이크는 2019년 11월 설립됐다. 동네 마트와 마트 인근 거주민을 연결한 온라인 식료품 당일 배송 서비스 ‘큐마켓’을 운영하고 있다. 

큐마켓은 중∙대형 오프라인 마트와 반경 3km에 거주하는 소비자들을 이어준다. 도심에 위치한 슈퍼마켓을 배송 거점으로 활용해 주문 후 집 앞까지 당일 배달하는 온∙오프라인 연계(O2O) 서비스다. 

큐마켓은 단순 식료품 판매 주문∙중개에서 벗어나 제휴 마트가 유통∙물류 영역에서 효율을 높일 수 있도록 돕는다. 이를 위해 지역 주민을 활용하는 포장대행 중개 서비스 ‘큐맘’과 배달대행 인력 중개 서비스 ‘로컬마일’도 운영하고 있다. 주문∙포장∙배달 3가지 요소 간 유기적 연결과 밸류체인 견고화를 기반으로 올해 1~3분기에만 180억 원의 거래액을 달성하는 등 오프라인 마트 디지털 전환 시장에 빠르게 침투하고 있다. 

이번 투자금을 통해 큐마켓은 경쟁력 있는 전국 식자재마트와 지역 오프라인 제휴마트에 온라인 판매 인프라 구축에 박차를 가한다. 물류∙유통 사업을 기반으로 전국 258개 시∙군∙구 어디서나 오늘 주문하면 오늘 도착하는 ‘오늘의 장보기’를 실현하는 것을 국내 목표로 삼고 있다. 나아가 아시아 1등 식료품 장보기 서비스로 거듭나기 위한 해외진출도 모색할 방침이다. 

손수영 대표는 “경기불황, 투자시장 위축 시점에서도 큐마켓의 비전에 동감한 시리즈A 참여 투자사에 무한한 감사함을 표한다”며 “이번 투자금은 외형적 성장에 걸맞은 내부 질적 성장을 도모하기 위한 성장자금으로도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기존 임직원에 대한 최고의 대우를 제공하고 회사 성장을 리드할 수 있는 경력직 인재도 적극 채용하겠다”며 “매년 7배 이상 성장했던 결과를 지속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한국M&A경제=이용준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