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7 11:01 (수)
케이알엠-에스더블유엠, 자율주행 Level 4 협약 체결∙∙∙본격 글로벌 자율주행차 시장 공략
케이알엠-에스더블유엠, 자율주행 Level 4 협약 체결∙∙∙본격 글로벌 자율주행차 시장 공략
  • 박진우 기자
  • 승인 2024.05.31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도체∙모빌리티∙로보틱스 분야 시너지 창출 기대
(사진=)
사진=케이알엠

[한국M&A경제] 케이알엠(대표 박광식)이 자율주행 시스템 개발 전문 기업 에스더블유엠(대표 김기혁)과 레벨 4(Level 4) 자율주행 플랫폼에 대한 글로벌 파트너십 계약을 맺고 본격적인 해외 시장 진출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31일 밝혔다. 

에스더블유엠은 10년 이상 축적된 자율주행 HW∙SW·운용 기술과 빅데이터∙학습 기술을 통해 자율주행 통합 플랫폼을 제공하면서 자율주행(ADS) 레벨 4를 만족하는 세계 최고 수준의 고성능 컴퓨팅 시스템인 AP-500을 자체 개발∙운영하고 있다. 특히 고성능 컴퓨팅 시스템은 신경망처리장치(NPU), 중앙처리장치(CPU), 마이크로컨트롤러(MCU)를 통합한 이기종 멀티코어 시스템으로 1,000TOPS(초당 테라 연산) 처리 능력을 통해 인공지능(AI) 연산 및 시스템 안정성을 획기적으로 강화한 상용화 제품이다. 

에스더블유엠은 해당 자율주행 시스템의 기술력을 인정받아 ‘한국전자전(KES) 2023’에서는 혁신상과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으며 지난해 기준 30만km 이상의 누적 운행 거리와 7,000TB 이상의 빅데이터를 보유하고 있다. 

이미 서울 상암 및 대구 달성에 자율주행차 기반 유상운송 서비스 사업을 진행 중인 에스더블유엠은 올해 9월 교통 밀집 지역인 강남 시범지구에 기존 노선형 대비 기술 난이도가 더 높은 구역형 서비스를 시행해 보유 기술의 고도화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케이알엠 측은 “지난 5월 AI NPU IP를 필두로 반도체 IP∙솔루션 IP(AD∙ADAS) 분야에 AI 플랫폼을 위한 통합 IP 포트폴리오를 구축해 신시장 개척하겠다”고 포부를 밝히며 “이를 위해 케이알엠은 내부적으로 신사업 추진을 위한 태스크포스(TF)를 결성 반도체·모빌리티·로보틱스 등 미래 성장 분야 신규 시장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이번 파트너십 계약을 통해 에스더블유엠의 자율주행 레벨 4 플랫폼에 대한 일본 내 독점 판매권을 비롯한 글로벌 솔루션 IP 판권을 확보하게 됨으로써 IP 사업 추진에도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차량용 인포테인먼트(IVI)∙전장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 분야의 상호 협력을 통해 시너지를 창출하기로 했고 로봇 사업의 사족 보행 로봇 ‘Vision 60’에도 자체 개발 최적의 소프트웨어 아키텍처와 에스더블유엠의 차별화된 이종 센서 퓨전 알고리즘을 융합한 통합형 자율주행 시스템 구축을 위해 협력하기로 결정했다. 

박광식 케이알엠 대표는 “최근 당사의 주요 일본 고객사가 모빌리티 신규 법인을 출범하는 등 글로벌 자율주행차 시장의 본격적인 확대 분위기를 현장에서 체감하고 있다”며 “케이알엠이 시대의 흐름에 발맞춰 뛰어난 기술력을 보유한 에스더블유엠과 미래의 성장 동력이 될 자율주행차 글로벌 시장을 함께 개척하게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케이알엠은 차량용 반도체 사업을 통해 확보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Automotive향 OEM∙Tier1을 대상 자율주행 플랫폼 구축을 적극 추진해 나아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국M&A경제=박진우 기자] pjw@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