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4 10:56 (금)
롯데면세점-대만 이지카드, 마케팅 업무 협약 체결∙∙∙대만 고객 유치 확대
롯데면세점-대만 이지카드, 마케팅 업무 협약 체결∙∙∙대만 고객 유치 확대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3.10.24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행 트렌드, 소비 패턴 맞춰 제휴 체널 확대∙∙∙고객 혜택 강화”
(사진=)
롯데면세점과 대만 이지카드가 마케팅 협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린쯔잉 대만 이지카드 대표와 김주남 롯데면세점 대표(사진=롯데면세점)

[한국M&A경제] 롯데면세점(대표 김주남)이 대만 고객 유치를 위해 이지카드와 마케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롯데면세점은 지난 23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면세점 명동본점에서 대만 1위 교통카드 운영사인 이지카드(EasyCard)와 포괄적 마케팅 협업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 체결식을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김주남 롯데면세점 대표와 린쯔잉(林志盈) 대만 이지카드 대표가 양사를 대표해 참석했다. 

이지카드는 교통카드 및 전자 티켓 발행을 주요 사업으로 운영하는 대만 교통카드 점유율 1위의 카드사다. 앞으로 롯데면세점과 이지카드는 한국-대만 양국의 관광객 증가에 따라 고객 유치를 위해 상호 협력에 나선다. 

롯데면세점은 이번 업무협약을 토대로 이지카드 이용객 대상으로 롯데면세점 방문 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롯데면세점 멤버십 VIP골드 등급에 해당하는 5~15% 기본 할인 혜택과 1달러 이상 구매 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PRE-LDF PAY 1만 원을 지급한다. 

여기에 롯데면세점 시내점 전점에서는 방문하는 모든 이지카드 회원에게 마스크팩을 증정하고 구매 금액에 따라 최대 50달러 할인 혜택을 준다. 또 일본, 싱가포르, 호주 등 롯데면세점 해외점에서도 이지카드 제휴 혜택을 확대할 예정이다. 이지카드는 대만 현지 이용객 대상으로 롯데면세점의 쇼핑 혜택을 홍보하는 등 공동 마케팅을 지원한다. 

실제로 면세업계에서 대만 고객의 중요도는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지난 8월 기준 한국을 방문한 관광객 중 대만 관광객은 일본, 중국에 이어 3위 규모로 나타났다. 특히 방한 대만 관광객은 전년 동기 대비 22% 증가하며 가장 빠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롯데면세점의 9월 외국인 구매객수도 중국, 일본에 이어 세 번째로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롯데면세점은 여행 트렌드 변화에 따라 개별 관광객(FIT)을 잡기 위해 다양한 채널과 손잡고 제휴 혜택을 강화하고 고객 편의 제고에도 힘쓰고 있다. 다국적 고객 유치를 위해 글로벌 금융사 HSBC, 홍콩 최대 규모 항공사 케세이퍼시픽, 태국 1위 유통·부동산 개발사 센트럴파타나와 멤버십 제휴도 준비 중이다. 지난 9월부터는 국내 면세 업계 최초로 영어, 일어, 태국어, 아랍어 등 7개 언어에 대해 전문 통역사를 연결해주는 모바일 통역 서비스를 도입했다. 

내국인 고객 대상으로는 일본을 방문하는 한국인 증가에 따라 일본에 위치한 롯데면세점 도쿄긴자점과 SK텔레콤이 손을 잡고 제휴 혜택을 확대했다. 지난 9월부터 T멤버십 고객에게는 최대 10% 할인을 받을 수 있는 롯데면세점 VIP 혜택과 즉시 사용 가능한 500엔 금액권을 증정하고 있다. 

특히 여행객의 편의를 위해 라운지 짐 보관 서비스를 제공하고 일본 현지 면세점에서만 구입할 수 있는 야마자키와 하쿠슈 위스키 한정판을 확보해 롯데면세점 됴코긴자점에서 판매한다. 이외에도 카카오뱅크와 롯데면세점 혜택을 제공하는 26주 적금을 출시했으며 현대카드와 10월 한 달간 구매금액에 따라 최대 416달러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제휴 행사를 진행 중이다. 

김주남 롯데면세점 대표는 “롯데면세점의 고객 다변화 전략의 일환으로, 큰손으로 떠오르고 있는 대만 관광객을 국내∙외 롯데면세점에 유치하고자 이번 업무 협약을 추진하게 됐다”며 “코로나 이후 변한 여행 트렌드와 소비 패턴에 맞춰 제휴 채널을 확대하고 고객 혜택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kny@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