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2 10:27 (금)
바비톡, AWS 출신 최권열 CTO 등 분야별 핵심 인재 대거 영입
바비톡, AWS 출신 최권열 CTO 등 분야별 핵심 인재 대거 영입
  • 이용준 기자
  • 승인 2023.05.31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직 역량 극대화∙∙∙사업 영역 대폭 확대 예정
시술 시장 접근성 확대 및 미료의료 재료 유통 시장 진출 계획
“국내 1위 성형∙미용 플랫폼 지위 공고화할 것”
(사진=)
바비톡 최권열 CTO(사진=바비톡)

[한국M&A경제] 미용의료 정보 앱 바비톡이 아마존웹서비스(AWS) 출신 최권열 최고기술책임자(CTO) 등 신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분야별 핵심 인재들을 대거 영입했다고 31일 밝혔다. 

바비톡은 이번 핵심 인재 영입을 통해 조직 역량을 극대화해 플랫폼 서비스를 고도화하고 시술 시장 접근성 확대, 미용의료 재료 유통 시장 진출 등 신규 비즈니스 발굴에 속도를 낼 방침이다. 강화된 조직을 토대로 사업 영역을 대폭 확대하며 국내 1위 성형∙미용 플랫폼 지위를 공고화한다는 전략이다. 

새롭게 합류한 최권열 CTO는 바비톡의 스케일업을 이끌 적임자로 평가받고 있다. 최권열 CTO는 개발 분야 최고 전문가로 AWS에서 선임 프로토타입 개발자, 선임 소프트웨어 개발자 등을 역임한 바 있다. LG전자, 현대백화점, CJ온스타일, 아모레퍼시픽 등 정보기술(IT) 계열 대기업에서는 클라우드, 웹, 모바일 등 다양한 분야의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최권열 CTO는 다양한 기술 혁신을 거듭하며 쌓아온 개발 분야 노하우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신규 서비스 기획∙상용화 등 바비톡의 핵심 사업 확장 과정을 이끌며 단계별 성장을 가속하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한다. 

바비톡은 내부 사일로 조직의 시너지를 더할 핵심 인재들도 충원했다. 새롭게 합류한 그로스, 병원, 사업운영 등 부문별 핵심 인재들은 비즈니스 요구 사항에 빠르게 대응할 계획이다. 동시에 각 조직의 역량을 강화하고 유기적인 협력 체계를 구축해 나아갈 예정이다. 

유지훈 그로스 사일로 리드는 리디, 카카오스타일, 버킷플레이스 등에서 데이터 분야 전문가로 재직하며 다수의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바비톡에서는 이용자 관점에서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 개발 및 고도화를 이끌게 된다. 

김은호 병원 사일로 리드는 SSG, 그린랩스 등에서 프로덕트 관련 직무를 수행하며 제품 운영 과정을 이끌어왔다. 바비톡에서는 비급여 병∙의원에서 필요한 정보를 자동으로 수집∙반영해 실제적인 기능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플랫폼 역량을 강화하는 역할을 맡았다. 

안정적인 사업 운영을 위해 박근영 사업운영팀장도 새롭게 합류했다. CJ헬스케어, 프레지니우스카비 코리아, 하이드라페이셜코리아 등에서 세일즈 프로젝트를 담당해 온 박근영 사업운영팀장은 운영 전략 수립, 신규 고객 발굴을 통한 시장 지배력 강화 등에 집중할 예정이다. 

최권열 CTO는 “바비톡은 성형∙시술 시장의 정보 비대칭성 해소에 기여하고자 차별화된 시도를 이어왔다”며 “다양한 서비스와 기능을 빠르게 개발∙실험하고 서비스를 확장할 수 있는 스타트업의 개발 속도, 업무 방식에 매력을 느껴 합류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어 “대규모 프로젝트를 수행하며 체득한 체계적인 경험과 다양한 기술 역량을 가파른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바비톡에 접목하겠다”며 “실제적인 비즈니스 성장을 견인하는 기술 조직을 갖추고 새로운 도약의 모멘텀을 만들어가는 데 일조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바비톡은 안정적인 플랫폼 비즈니스 모델을 통해 높은 성장성과 수익성을 동시에 갖추고 시장 지배력을 공고히 하고 있다. 올해 1분기에는 매출액 70억 원, 영업이익 13억 8,000만 원을 기록했다. 2016년 1분기부터 올해 1분기까지 29분기 연속으로 흑자 기조를 이어오고 있다. 

[한국M&A경제=이용준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