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8 11:03 (목)
루트에너지, 45억 원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성공∙∙∙누적 투자액 74억 원
루트에너지, 45억 원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성공∙∙∙누적 투자액 74억 원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3.03.30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트하우스컴바인인베스트, MYSC 재투자
KDB산업은행, 현대해상 신규 투자 참여
안정적인 수익 모델 및 사회적 임팩트 창출 비즈니스 높이 평가
사진=루트에너지
사진=루트에너지

[한국M&A경제] 재생에너지 전문 스타트업 루트에너지(대표 윤태환)가 45억 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초기 투자사인 라이트하우스컴바인인베스트, 엠와이소셜컴퍼니가 팔로온 투자에 참여했다. KDB산업은행과 현대해상이 신규 투자자로 참여하며 누적 투자금액은 74억 원 규모가 됐다. 

글로벌 사회적기업(Bcorp) 루트에너지는 앞서 기업의 잠재력과 사회적 가치 기여도를 인정받아 지난 2018년 시드(Seed) 5억 원, 2019년 프리A 21억 원의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시리즈A 투자심사 과정에서 루트에너지는 ▲기존에 존재하지 않았던 재생에너지 주민참여 자문, 금융, 운영 솔루션 시장 개척 ▲약 12GW 규모의 고객사를 확보해 압도적인 시장 지배력을 갖춘 점 ▲최근 RE100 자문 및 이행 솔루션, 태양광 및 풍력 브리지 투자 상품 개발 등 확장된 벨류체인으로 사업 모델을 지속적으로 개발 중인 점 ▲ 장기적인 고정 수익이 발생하는 비즈니스 모델로 안정적 수익성을 확보한 점 ▲주민참여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기업의 ESG 및 탄소중립 목표에 직접 기여 등 다양한 관점에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있다는 점 등을 투자 기관으로부터 높이 평가받았다. 

루트에너지는 이번 45억 원 투자 유치에 힘입어 베트남 지사 확대와 글로벌 기업의 RE100 이행 솔루션을 다각화하고 자체 자산을 늘리는 민자발전사업(IPP)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최근 높아진 해상풍력 주민참여 사업에 대한 니즈에 맞춰 주민참여와 금융 및 보험 자문 사업 영역도 확장할 계획이다. 

루트에너지 윤태환 대표는 “최근 스타트업 투자 시장이 경색되는 가운데 한단계 더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며 “이번 투자 유치를 계기로 탄소중립을 더욱 가속화하는 사업을 확대해 초심을 잃지 않고 지속 가능한 미래를 더욱 앞당기는 노력을 계속 해가겠다”라고 말했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