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9 10:25 (목)
셀루메드, 2차전지∙AI 기반 의료용 로봇 전문가 영입∙∙∙사업 역량 강화∙시너지↑
셀루메드, 2차전지∙AI 기반 의료용 로봇 전문가 영입∙∙∙사업 역량 강화∙시너지↑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3.03.15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병길 사내이사, 노두현 사외이사 영입
“해박한 전문지식과 탄탄한 네트워크 바탕, 미래 전략사업∙비전 실현 도움 기대”

[한국M&A경제] 셀루메드가 2차전지 신사업과 인공지능(AI) 기반 수술로봇 분야 진출을 가속화하기 위해 외부 전문가를 영입했다. 셀루메드는 공시를 통해 이병길 사내이사와 노두현 사외이사를 영입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병길 사내이사 후보자는 중국, 홍콩 등에서 수년간 통신 및 전자분야 글로벌 기업에서 경영자로 근무했다. 셀루메드의 2차전지 및 EV사업을 총괄하는 전략사업부문장으로 이사회의 중요한 의사결정에서 그간의 경험을 바탕으로 훌륭한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하고 있다. 

셀루메드는 미래 전략사업으로 2차전지 교체형 배터리 플랫폼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중국의 글로벌 최고 2차전지 기업으로부터 배터리 솔루션을 도입, 국내에서 배터리팩을 양산∙판매할 계획이다. 

또 글로벌 시장에서 성능이 검증된 전기이륜차 모델을 도입해 국내에서 생산 판매를 준비 중이다. 이를 위해 셀루메드는 조만간 중국의 해당 글로벌 기업과 본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노두현 사외이사 후보자는 서울대학교병원 정형외과 교수다. 서울대 의과대학에서 학사, 석사, 박사학위를 받은 최고의 인재다. 

인공관절 분야에서 환자맞춤형 수술과 AI 기반 의료로봇 연구개발의 국내 최고 권위자일 뿐 아니라 AI 의료로봇 전문기업인 코넥티브를 창업해 정부지원을 받는 등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국내 의료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노 후보자가 이런 전문 경험을 바탕으로 이사회에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셀루메드는 자체 개발한 환자맞춤형 인공관절 전치환술(PSI)에 AI로봇 기술을 접목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해 나아갈 계획이다. 최근 의료∙바이오 업계에서 AI 도입이 활발해지고 있는 가운데 셀루메드는 AI 로봇 기업과 활발한 협력관계 구축을 통해 PSI 및 소프트웨어의 고도화를 추진 중이다. 향후 수술로봇 분야로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셀루메드 관계자는 “2차전지와 AI 기반 수술로봇 분야는 성장성이 클 뿐 아니라 진입장벽 또한 매우 높다”며 “이번에 영입한 두 사람은 해박한 전문지식과 탄탄한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회사가 추진 중인 미래 전략사업과 비전을 실현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두 이사 후보자가 정식 선임되는 정기주주총회를 기점으로 2차전지 및 EV사업과 AI 기반 의료용 수술로봇 관련 사업이 가속화될 것”이라며 “성공적인 사업 성과를 통해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셀루메드는 정기주주총회에서 ▲배터리팩의 제조 및 판매업 ▲전기이륜자동차 및 전기자동차의 제조 및 판매업 ▲교체형배터리 시스템 구축 및 서비스업 ▲드론, 선박용 교체형 배터리팩의 제조 및 판매업 등 2차전지 교체형 배터리 플랫폼 관련된 사업을 목적사항에 추가할 계획이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