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4 10:22 (수)
팀러너스, 베이스인베스트먼트 등으로부터 20억 규모 시드 투자 유치
팀러너스, 베이스인베스트먼트 등으로부터 20억 규모 시드 투자 유치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3.03.07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이스인베스트먼트 주도∙∙∙패스트벤처스, 굿워터캐피탈 등 참여
정승진 대표, 송금지원금 등 그로스 제품 개발∙∙∙토스∙카이스트 동료와 설립
“협업방식 최적화∙∙∙세계 최고 AI 제품팀 만들 것”

[한국M&A경제] 글로벌 AI 콘텐츠 플랫폼 개발 기업 팀러너스(대표 정승진)가 20억 원 규모의 시드 투자를 성공적으로 유치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시드 라운드는 베이스인베스트먼트가 주도했으며 패스트벤처스, 굿워터캐피탈이 함께 참여했다. 

팀러너스는 토스 초기 멤버이자 ‘송금지원금’ 등의 그로스 제품을 개발해 토스의 1,000만 MAU(월간 활성 사용자수)를 만든 정승진 대표가 토스 및 카이스트 동료와 설립한 스타트업이다. 정승진 대표는 토스에 서버 엔지니어로 입사해 데이터 분석, 프로덕트 오너(PO), 해외법인 리더를 거치며 수백만 단위 유저 및 수백억 단위 매출 성장을 만들었다. 

팀러너스는 AI가 생산자인 콘텐츠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다. 기술의 발전에 따라 AI 인플루언서가 만드는 글, 사진, 동영상 등의 콘텐츠가 사람이 만드는 것보다 더 흥미로워질 것이라는 것이 팀의 핵심 가설로 지난 2개월간 ‘피카부’ 등 4개의 AI 서비스를 런칭했다. 

팀러너스의 팀 빌딩 이야기는 AI 분야에 집중하기 이전인 지난해 하반기부터 스타트업 업계에서 화제가 되기도 했다. 당시 ‘슈퍼닷츠’라는 이름으로 9월부터 3개월간 20개의 앱을 스토어에 출시하고 7개의 상용화 서비스를 개발해 손익분기점(BEP)를 달성하며 팀원을 모았다. 

현재 팀러너스에는 7개의 상용화 서비스를 단기간에 개발한 기존의 제품 팀을 비롯해 AI 가속화 스타트업 CTO 출신 테크 리드, CJ ENM PD 출신의 콘텐츠 제작자 등 AI 콘텐츠 플랫폼 개발을 위한 제품∙기술∙콘텐츠 전문가가 모여 함께 일하고 있다. 

이번 투자를 리드한 베이스인베스트먼트 양형준 수석팀장은 “팀러너스는 '가설-실험-배움-성장’으로 대변되는 스타트업 성장 방정식의 표본과도 같은 회사”라고 소개하며 “AI 영역에서도 이 성장 공식을 가장 빠르게 반복해 문제를 해결해 나아갈 수 있는 팀러너스가 글로벌에서 큰 가치를 만들어낼 것이라 기대한다”고 투자 이유를 말했다. 

팀러너스 정승진 대표는 “제품 개발이 어렵고 선례도 없는 영역이지만, 1억 명이 쓰는 새로운 서비스를 만들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프로덕트 마켓 핏을 찾는 일, 주 단위로 발전하는 기술을 이해하고 프로덕션에 안정적으로 적용하는 일을 동시에 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팀러너스는 리서처, ML 엔지니어, 앱∙웹 제품팀이 하나의 스쿼드로 일하고 있고 그 결과 2주에 1개씩 제품을 런칭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협업의 방식을 최적화해 세계 최고의 AI 제품팀을 만들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