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2-03 16:57 (금)
트렌디어 뷰티, 亞 8개국으로 서비스 확장∙∙∙한∙중∙일 및 동남아 뷰티 시장의 사업기회 포착
트렌디어 뷰티, 亞 8개국으로 서비스 확장∙∙∙한∙중∙일 및 동남아 뷰티 시장의 사업기회 포착
  • 구나연 기자
  • 승인 2022.12.01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저커머스, 영∙프∙일∙미 등 글로벌 8개국 뷰티 그룹사∙제조사 고객 확보
사진=메저커머스
사진=메저커머스

[한국M&A경제] AI 기반 뷰티∙패션 빅데이터 서비스를 운영하는 메저커머스(대표 손정욱∙천계성)가 ‘트렌디어 뷰티’(trendier beauty)’의 분석 범위를 일본, 동남아 시장을 포함한 아시아 8개국으로 확장해 론칭한다고 1일 밝혔다. 

트렌디어 뷰티는 B2B SaaS 형태의 마켓 인텔리전스(Market Intelligence) 서비스다. 뷰티 사업자가 AI 빅데이터를 활용해 아시아 시장의 사업 기회를 손쉽게 포착하고 대응 할 수 있도록 돕는다. 

메저커머스는 아시아 최대 시장인 중국을 시작으로 한국, 일본, 동남아 등으로 분석 시장 범위를 확장 해왔다. 현재는 60억 개 이상의 글로벌 뷰티∙패션 상품을 자체 빅데이터 시스템을 통해 분석하고 있다. 

최근 확장 론칭한 ‘트렌디어 뷰티’는 한국∙중국∙일본 및 동남아 시장 내 500만 개 뷰티 상품의 상세 정보와 3,200만 개의 구매 리뷰를 AI를 통해 분석하고 고객사별 맞춤 리포트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국가별 급성장 브랜드를 손쉽게 파악한다. 성분∙효능 등의 제품 개발 정보와 개별 주제어별 구매 리뷰를 분석 할 수 있다. 또 경쟁사의 유튜버 콜라보 판매 성과와 기획전 판매 성과를 자동 분석해 큰 비용을 투자 하기 앞서 자사에 적합한 전략을 점검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한편 메저커머스는 아모레퍼시픽, 엘지생활건강, 코스맥스 등 국내 주요 뷰티 대기업 이외에도 영국, 프랑스, 일본, 미국 등 글로벌 8개국의 뷰티 그룹사 및 ODM 제조사를 유료 고객사로 확보하며 글로벌 시장에서도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트렌디어 뷰티는 중소기업을 중심으로 빠르게 성장 중이다. 올해 초 베타 서비스 공개 후 지난 6개월간 200개 팀 이상의 유료 고객사를 확보 했으며 연간 반복 매출은(ARR) 1,000% 이상 성장 중이다. 

향후 트렌디어 뷰티는 중소 브랜드 사업이 활성화 된 동남아 및 일본 현지 사업자를 대상으로 사업을 확장해 나아갈 전망이다. 

천계성 공동대표는 “코로나 이후 온라인을 기반으로 한 스몰 브랜드의 성장이 전 세계적으로 가속화되고 있다”며 “메저커머스는 지난 5년간 11만 개 브랜드의 100조 원 이상의 판매 내역을 분석해온 AI 기술력과 산업에 대한 이해도를 바탕으로 더 많은 중소 브랜드가 아시아의 개별 시장별로 적합한 제품을 기획하고 판매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국M&A경제=구나연 기자] news@kmna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